오늘코스피지수 후회없는 합법파워볼게임 *고수익* 라이브스코어7m 확실합니다

오늘코스피지수 후회없는 합법파워볼게임 고수익 라이브스코어7m 확실합니다

어피티 창업 전에는 존리 부자되기 습관 동영상 편집 외주일을 했어요.
돈이 들어오는 존리 부자되는법 족족 한 계좌에만 쌓아뒀어요. ‘어라 돈이 아무리 써도 안 줄어드네’

하면서 다 쓰고…. 심지어 처음 외주를 했을땐 ‘돈을 받기 미안하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직장이든 아르바이트든 어딘가에 고용돼서 일한 시간 만큼 임금을 받는건 괜찮은데,
능력에 따라 돈을 받는다는 개념은 익숙하지가 않았거든요.

돈의 가치에 대해 잘못 이해하고 있었던거죠.”
어피티 창업 이후에 본격적으로 공부를 시작했다고 들었어요.

금융맹이었던 과거가 오히려 도움이 됐다고요.
네. 제가 국문과를 나왔거든요.

일단 숫자 나오면 머리 아파하는….그런데 구독자분들도 과거의
저같은 사람이 많아요.

보통 사람들은 어떤 상황이 닥쳐야 재테크를 공부해요. 하나하나 찾아보면서 알아가는거죠.
그에 반해 저는 창업이라는 특수한 목적으로 재테크에 입문한 케이스죠.

예적금의 차이는 뭐고 금리의 정의는 뭔지, 기본부터 공부하기 시작했어요.
독자들이 겪을 수 있는 위험을 미리 경험해보겠다’며

호기롭게 미·중 무역갈등 테마주를 샀다가 투자금의 절반 정도를 까먹었기도 했어요.
완전 ‘호구’였죠.

공부를 해보니 뭐가 제일 신기하던가요.
다 신기했어요. 미국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말 한마디를 했다고

어떤 기업 주가가 오르는 게 저는 말이 안되는 것 같은데,
세상은 이미 그렇게 돌아가고 있더라고요. 저만 몰랐던거에요.

그래서 트럼프가 트위터를 올릴때마다 코스피가 어떻고 나스닥이
어떻고 난리가 났던거구나… ‘암호’ 같았던 경제 기사를

해독’할 수 있는 눈이 생기니까 읽을 수 있는 기사의 범위가 달라졌어요.
경제를 알면 정치나 국제뉴스도 다르게 보이거든요.”

박 대표는 이 과정을 ‘제2외국어를 배우는 과정’에 비유했다.
새로운 분야를 공부할 때의 지적인 충만감이 느껴진다는 뜻이다.

청년들에게 기존 경제 기사가 제2외국어로 쓰여진 글만큼이나 어렵다는 뜻이기도 했다.
새로운 세계가 열린 것 같았겠네요.

“네. 돈이 세상의 전부는 아니지만, 세상 돌아가는 이야기와 돈이 돌아가는
이야기는 정말 밀접하게 관련이 있더라고요.

노동의 대가로 돈을 받고 그 돈을 쓰는건, 자본의 세계에서는 정말 일부분이에요.
그런데도 나는 가장 말단의 ‘노동소득’이라는 좁은 세상에 갇혀있었던 거죠.”

박 대표에게 처음 들어본 이야기가 아니었다. 경향신문이 주식투자 경험이 있는
밀레니얼 70여명을 인터뷰했을 때도

투자를 시작하고 세상을 보는 눈이 넓어졌다”고 말한 이들이 많았다.
박 대표는 일단 “1만원도 안하는 테마주와 6만원짜리 삼성전자 주식을 한 주씩 사보라”고 권한다.

주식을 한 주라도 사는 순간, 소비자도 노동자도 아닌 투자자의 세계가 열린다는 것이다.
돈을 쓰는 것과 버는 것이 그렇게 동떨어져있지 않다는 것도 깨닫게 된다.

지난해 엔터주 세미나를 열었을때 참가자들이 흥미로워한 지점도 그런거였어요.
내가 좋아하는 걸그룹의 컴백 소식이 들리면 소속사 주가가 오르잖아요.

파워사다리게임주소

파워볼필승법
파워볼필승법

Be the first to comment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